default_setNet1_2

성남FC, 성남FC U18 유민준과 준프로 계약 체결 “김지수 형이 롤모델” 김지수 뒤잇는 센터백 유망주!

기사승인 2024.07.05  12:17:18

공유
default_news_ad1

- 유민준 “성남FC 유소년이라는 자부심을 갖고 최선을 다하겠다.” 포부 밝혀

   
▲ 유민준 오피셜 사진

성남FC가 2006년생(만 17세) 성남FC U18 풍생고(이하 성남FC U18) 수비수 유민준과 준프로 계약을 맺었다. 유민준은 등번호 36번을 달고 성남과 함께한다.

유민준은 김지수에 이어 구단 준프로 선수로 프로팀에 직행한 두 번째 사례로, 성남FC U15-성남FC U18를 거쳤다. 190cm의 체격과 수비 빌드업이 장점으로 스피드와 일대일 대인방어에 두각을 나타낸다.

또한, 유민준은 성남FC U18 소속으로 3년 연속 백운기 전국고교축구대회 4강 진출, 전국고등학교 축구대회 4강 진출 등의 성과를 올렸고, 2023 AFC U17 아시안컵과 2023 FIFA U17 월드컵 등 연령별 대표팀에 꾸준히 발탁되며 경험을 쌓았다.

유민준은 입단 소감으로 “기회 주신 최철우 감독님, 그리고 구단에 정말 감사드린다. 유소년으로 꿈을 키운 성남에 입단하게 돼 가슴이 뛴다. 지도해주신 김근철 감독님, 코치님들께도 정말 감사드리고 성남FC 유소년이라는 자부심을 갖고 남은 시즌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감사를 전했다.

2022시즌 김지수의 등번호 ‘36번’을 달게 된 유민준은 김지수를 롤모델로 삼고 있지만 '꼭 뛰어넘고 싶은 목표'라며 당찬 각오를 전하기도 했다. 구단은 유민준이 빠른 적응을 통해 하반기 수비진의 공백을 채우고 팀에 보탬이 되길 기대하고 있다.

한편, 구단은 본 계약을 성남FC 유소년 시스템의 장기적 목표를 이루는 중요한 발걸음이라고 평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유소년 선수들이 더 큰 동기부여를 갖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이철 ferhee@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